2018_05
19
(Sat)08:00

얼큰 황태콩나물국 해장국으로 끓였어요

재료Ingredients

    [재료]
  • 콩나물 1봉지
  • 황태채 30g 정도
  • 다진 마늘 0.5큰술
  • 고춧가루 2큰술
  • 국간장 1큰술
  • 파  약간
  • 콩나물에들어있는스프
조리순서Steps
황태채는 골뱅이무침을 할 때 넣어서 먹고 조금 남은 것이 있어서 넣었어요.
들기름에 볶아서 하려고 했었으나... 스프가 들어 있는 걸 보고 그걸 넣어서 끓여보기로 했답니다. 물은 1.5리터 정도 넣은듯해요. 볶지 않을 거라서 물에 황태채를 넣고 같이 끓였고요.
결혼 18년 차인데 스프를 넣고 콩나물국을 끓여보네요. 새댁도 아닌데...^^;;;
스프를 넣고 콩나물 한봉지를 다 넣었어요. 원래 한봉지 사면 절반만 넣고 끓이는데 남긴들 뭐 하랴 싶기도 하고 짝꿍이가 술 마시고 온다고 해서 해장국으로 먹으면 좋겠다 싶어서 다 넣었어요.
맑게 끓일까 하다가 비가 와서 고춧가루 2큰술을 넣고 다진 마늘 0.5큰술을 넣고 팔팔 끓여서 얼큰 황태콩나물국을 끓여봅니다.
끓으면 파를 넣어줍니다. 간을 봤는데 제 입맛에는 싱거워서 국간장을 1큰술 넣었어요. 음식 할 때 MSG를 안 넣고 하는 편인데 콩나물에 들어 있길래 넣어봤더니 조미료 맛이 느껴지더라고요. ^^;;
아무래도 스프가 들어 있어서 기본적인 맛은 내주는 거 같아요. 극~ 예민하신 분만 아니시라면...비 오는 날 끄물끄물해서 끓인 얼큰 황태콩나물국이었습니다.


main thumb


tag:해장국

»